sd 무리뉴의 리그우승을 위한 텐백전술.. 이것이 축구전술인가 :: 악성 in life

무리뉴의 리그우승을 위한 텐백전술.. 이것이 축구전술인가

Posted by outstandingkey
2015.04.30 08:00 축구이야기

[사진] 프리미어리그 34R 아스날 vs 첼시 라인업(출처:포포투 스탯존 어플)

2015.4.27(월) 한국시간 12:00 리그 우승을 노리는 런던 연고의 두 팀이 맞붙었다. 승점차이가 10점차이라 역전우승을 노리는 아스날에게는 반드시 승리가 필요하고 첼시로서는 무승부 이상을 가져가길 바랐다. 

먼저, 경기결과는 0:0 무승부. 
아스날은 올 시즌과 같은 포지션으로 경기에 임했고, 4-2-3-1형태에서 4-1-4-1로 변화를 주면서 아스날에 있어서 가장 최적의 전술로 첼시에 맞섰다. 반면, 첼시는 부상자들의 이탈로 오스카를 최전방에 둔 제로톱 포메이션으로 경기에 임했는데 이것은 승리를 위한 전술보다 무승부와 역습에 치중한 포메이션이라고 할 수 있겠다.

[사진] 첼시의 텐백 축구 (출처:SBS sports)

경기가 시작함과 동시에 첼시는 골 찬스가 많이 생겼지만, 골로 연결하지 못하고 아스날에게 점유율을 헌납한채 역습만 노리는 경기를 했다. 위의 사진에서처럼 아스날이 공격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있으나 전방에 아스날의 공격수가 2명 사이드와 중앙에 각각 두명씩 움직이는 것을 볼 수 있따. 첼시는 오스카를 제외한 전원이 수비하는 것으로 이른바 텐백 축구로 경기를 했다.

과거 인테르 감독시절 무리뉴는 챔피언스리그나 중요 경기에서 종종 텐백 축구를 선보이곤 했다. 개인적인 생각으로 이것은 좋은 흐름은 아니다. 경기의 질을 떨어뜨릴 뿐 아니라, 수비에 치중하여 단지 무승부만 하고자 하는 의도가 확연하게 드러나 보인다. 리그우승을 갈망하는 마음도 이해하겠다만은 정정당당한 승부를 충분히 보여줄 수도 있을 무리뉴인데 이런 작전을 종종 보여주는게 아쉽기만 하다. 

이것이 정말 축구로 보여지는 게 맞으며 전술로서 이러한 것들을 팬들에게 선보이는 것이 맞는지 의구심이 들 뿐아니라 무리뉴 감독의 자질에도 잠시 생각에 잠겨본다. 점유율을 많이 가져간 벵거 감독도 문제가 있겠다만은 라이벌 매치에서 그것도 1,2위를 다투는 지역연고의 팀에서 한쪽은 수비에만 치중했다는 경기에 더 좋은 모습을 보여줄 수 있음에도 불구하고 혀를 차게 만든 경기가 아닐 수 없다.

이것으로 역전우승을 향한 아스날의 도전은 점점 멀어져간다. 이제 4경기밖에 남지 않은 상황에서 마지막에 누가 웃게 될지 아스날이 역전우승으로 첼시를 넘어설 지 끝까지 기대하게 만드는 프리미어리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이니에스타
    • 2015.05.13 01:09 신고
    텐백이란 페널티박스 안에서 골키퍼를 제외한 열명의 선수들이 몸으로 공을 튕겨내는걸 텐백이라고 합니다. 무리뉴감독의 전술이 과연 그 텐백이 맞을까요? 미드필더와 수비진을 세겹으로 배치하여 수비진형을 강화한것이 텐백이라는 비난을 받아야하는지 진정으로 의심이 됩니다. 언제부터 수비축구=텐백으로 오해된걸까요? 심지어 이 경기는 첼시가 아스날보다 유효슛팅을 더 많이 기록한걸로 압니다.
    • 제가 말한 것은 무리뉴의 수비전술이 다른 뉴스에서도 텐백이라고 명시했습니다. 그런걸 비판하기보다 이런 전술로 틀어막을려고 핬다는 것을 말하자는 거구요. 유효슈팅은 많았습니다만 점유율이나 경기의 흐름이 한쪽이 공격 vs 수비에 차우쳐져 아스날 첼시다운 경기를 보지못한것에 대한 아쉬움에 글을 쓴 것입니다. 감사합니다.
    • 이니에스타
    • 2015.05.13 01:11 신고
    결국 벵거감독과 같이 "수비축구는 축구가 아니다"라는 말을 하고싶었던건지..
    전술의 다양성을 인정하지 않는것이야말로 진정한 안티풋볼 아닐까요?
    • 이기기만하면 된다라는 식의 전술도 좋지못한 방향 아닐까요? 전술의 다양화라고는 하나 축구는 골이 들어가야 이기는 경기이기에
    • 1233
    • 2015.05.15 18:58 신고
    맞아요 경기를 보러온 관중들을 위해서도 그것도 실력도있는 명문클럽이 꼼수같은 전법을 하는건 좀 구린것같아요
    관중이 보러와야 경기도 있는거지 이런경기보러 오고싶겠어요 ? 잘하는팀이면 좀 의무감을 가지고 좋은경기를 보여주려고해야지 결과에 치중 ㄴㄴ
    비록 승부에 질때는 있어도 좋은경기를 펼쳤다면 팬들은 더 축구를 좋아하겠죠!
    • 무리뉴 성애자
    • 2015.05.22 02:14 신고
    텐백이든 텐오펜서든 축구는 성적이다..
    꼭 텐백 얘기나오면 위 댓글처럼 재미가 없다..
    혹은 팬들이 싫어한다 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엄청 많은데 그건 그렇게 얘기하는 극소수의 그들만의 생각이란걸 왜 깨우치시지를 못하시나...
    예를 들어줌..
    펩이 티키타카로 재미보다가 요즘 공만 돌리는 축구가 재미없다는 평이나 성적문제로 팬 및 언론에서 왜 까인다 생각하시나...
    하긴 그리고 여담으로 티키타카도 선수빨이라는 결론이 나긴했지만..바르샤로 흥했다가 바르샤로 발렸으니..
    암튼 사설 접고 결론은..
    대다수의 모든팬은 팀스타일은 거의 상관없고..성적과 우승컵을 원한다는 생각좀 하고 사시길 바랍니다..제발좀...
    대한민국이 공격축구로 16강 8강에서 매번 떨어지는것과 텐백으로 월드컵 우승할수 있는 전제조건이 붙는다면 대다수의 국민들도 당신들같은 생각을 할것같으신지..
    정녕 그러신가??
    •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 같습니다만. 대다수의 팬이 우승컵과 성적만을 원한다? 그건 아닌 것 같은데요. 저러한 전술로 상위권을 유지했으니까 가능한 것이고 만약 반대로 첼시가 중위권의 팀만 됐더라도 경기를 이기기위해 공격적으로 나왔을 텐데 말이죠. 그리고 유로2004때 그리스를 제외하고는 텐백을 성공시킨 사례가 적다고 보이는데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