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한강나들이~~ 여의도 한강공원

Posted by basecool
2015.08.31 09:00 소소한 일상

주말을 이용해서 한강공원에 다녀왔어요.

날씨도 시원하고 해서인지 사람들이 엄청많더라구요!!

예상으로는 정말 덥고 그래서 적은 사람들만 있겠구나 했더니~~

자리 잡기 힘들정도의 인파가 몰렸습니다!!

 

 

 

이번에도 강아지를 데려갔어요.

집에만 있기 심심한 강아지를 데리고 산책 겸 뛰어놀라구 데리고 갔습니다.

다행히 이동가방 안에서 많은 시간을 보내지 않아서

그리고 낑낑거리지 않아서 좋았(?)습니다.

정말 해맑은 웃음과 킁킁거리는게 매력입니다!

현수막 옆쪽에 있었다는게 조금 에러네요^^;

 

 

 

저희는 지금 이곳에 자리를 잡았어요.

영화 괴물을 형상화한 모습인데요.

아이들과 가족단위로 사진을 많이 찍으시더라구요.

저도 찍을까 했지만 멀리서만 바라봤습니다.

 

 

 

입을 크게 벌리고 하품을 하는 시츄 해랑이입니다.

강아지를 데리고 이렇게 큰 곳에 와본적은 처음입니다.

그래서인지 무척 좋아하더라구요.

사람들을 너무 좋아해서 졸졸졸 따라가기도 하고 냄새도 맡고 말이죠~!!

 

 

간식으로 해랑이에게 장난치는 중입니다!!!

간식을 너무너무 좋아하고 사료를 잘 먹지 않아서 큰일이에요.

배고플때만 사료를 먹고 그외에는 잘 먹으려 하지 않아요!!

그래서 이렇게 똥빵댕이가!! ㅋㅋㅋㅋ

살이 좀 쪄서 운동 많이 시켜야됩니당 ㅠ.ㅜ

 

 

 

한강에서 빼먹을 수 없죠!! 바로 맥주인데요.

이 맥주 하나를 사는데도 많은 시간이 걸렸습니다.

사람들이 너무 많아서 정신없이 맥주랑 과자 몇봉지만 사들고  황급히 뛰어왔습니다!!

그래도 한강에 왔는데 맥주 한캔 딱!! 들이키면서 시간을 보내고있네요

 

 

 

하지가 지나서인지 해가 빨리 떨어지기 시작하더라구요.

해가 떨어지면서 날씨도 쌀쌀해지구요..ㅋ

저녁까지 있으려면 담요나 외투하나는 준비해야겠습니다!

해랑이도 사람구경을 하면서 오늘 하루를 마무리하네요~.^

누가누가 지나가나 이리보고 저리보고 호기심이 많은 강아지 입니다.

 

서울의 밤은 아름답습니다.

밝은 달을 보며 오늘 하루를 정리하고 마무리 했습니다.

종종 강아지와 함께 한강 나들이를 와야겠습니다.

강아지도 너무 좋아하고 저도 너무 좋은 시간이었습니다.

 

이제 9월이네요!! 한주를 시작하면서 다가오는 9월을 맞이합시다.

9월에는 민족 고유의 명절 추석도 있으니까요!!

더운 여름 한강 나들이 강추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마봉춘
    • 2015.08.31 10:37 신고
    해랑이 이뿌네요~! 한강 같이 가시죠
  1. 날씨도 좋아서 요즘 공원가기 좋죠. 아직 한강을 지나가기만 해봣지 못가봣네요. 한강에서 술마셔보는게 희망인데.ㅋ
  2. 너무 좋아보여요. 지방에 살다보니 한강이 더 좋아보이네요.
    • 마봉춘
    • 2015.11.12 12:25 신고
    이 집은 장사 안하는가봐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강아지 시츄를 소개합니다! (해랑)

Posted by basecool
2015.08.28 03:30 소소한 일상

오랜만에 포스팅을 하게 됩니다.

이것저것 바쁜일이 많아서 포스팅을 미루게 됐네요~.,~

요즘에 반려견을 키우는 사람들이 많이 생겨나고 있죠!

많이 있기도 하구요.

그래서 저도 제가 키우는 강아지는 아니지만,

제 여자친구의 강아지를 소개하려고합니다.

 

 

6년된 강아지이구요 시츄입니다.

강아지의 이름은 해랑입니다. (사랑해를 거꾸로 하면 해랑이죠 ~.^) 

산책하러 나오자마자 이것보다 빨리 뛰었는데

제가 손이 모잘라서 이것밖에 찍지 못했네요 ㅜ.ㅜ

산책을 너무 좋아한답니다.

 

 

 

 

여자친구가 사는 집 앞 공원으로 나왔는데

이렇게나 좋아합니다.

강아지가 웃는 모습이 이렇게 해맑을 수가 없어요^^

산책을 하려고 목줄을 꺼내기만 하면 좋아서 어쩔줄 모르는 산책바라기 강아지 해랑.

그래서인지 산책하는 시간이 즐겁기만 합니다.

강아지가 산책하는 것을 좋아해서 저 또한 기분좋게 산책을 해주곤 합니다~

 

 

 

암컷 강아지인 해랑이는 산책을 나오면 쉬를 하고는 하는데

지금 이 상황은 다른 사람들이 지나다녀서 갈때까지 기다리고 있느 표정입니다.

누군가 볼일 보는데 방해라도 한다면 절대 하지 않아요 ~~ ㅎ

프라이버시를 지켜주자구요!!

 

이렇게 응가도 하구요.

아무도 없을때 영역표시(?)를 하려고 ㅋㅋㅋ

공원 한가운데서 저렇게 큰일을 보더라구요!!

큰일 보는 모습까지도 사랑스럽습니다.

산책나오면 큰일을 보기때문에 물티슈와 비닐봉지는 필수품이 되었어요!

 

 

강아지의 소개는 이것으로 마치구요.

다음번에 더 좋은 포스팅을 하도록하겠습니다.

더운 여름 잘 보내시길 바라겠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 마봉춘
    • 2015.08.28 11:14 신고
    아따 양 막 강아지 겁나 기엽네요~! ㅋ 한번 실물로 보고 자퍼요
  1. 해랑이 귀엽네요. 남?여? 음 남자일것 같은데.ㅋ 전 강아지를 키울 엄두를 못하겠어요.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