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는 돈? 원클럽맨이 없어지는 프로야구

Posted by basecool
2014.12.07 10:00 야구이야기
프로스포츠에서 한 선수가 드래프트 지명으로 은퇴까지 한 팀에 남는 경우가 드물어지고 있다. 이는 모든 스포츠에서 나타나고 있는 현상이며 그것은 선수가 자신의 가치를 돈으로 받고 싶어하는 마음 때문 아닐까.
한국을 대표하는 야구에서의 원클럽맨에 대해 얘기해보려고 한다.

근 몇 년간 한국의 프로야구는 FA시장에서 많은 돈을 소비하는 팀들이 많아지며 선수들도 FA 전시즌의 활약으로 많은 돈을 바라기도 그리고 돈을 받으며 다른 팀으로 이적하는 경우가 많아지고 있는 실정이다. FA로 인해 팀을 이동하는 선수가 잦아지면서 그 팀을 대표하던 프랜차이즈 스타들은 좀처럼 찾아보기 힘들다. 과거 팀을 대표하던 선수들은 팀을 옮기는 사례가 많아졌으며, 특히 거액의 금액을 받고 타 팀과 계약을 한 선수들이 점점 더 많이 생기고 있다. 

 

[사진] FA 거액의 계약자 (출처: OSEN)

원소속 구단과의 계약보다 FA시장에서 자신의 가치를 증명받고 싶다는 선수들이 많아지고 또 타구단과의 계약(원 소속 구단과의 차이는 종이 한장차이)이 많아지고 있는 현실이다. 이택근을 시작으로 김주찬, 정근우, 이용규 등의 선수가 구단의 만류에도 불구하고 팀을 옮겼으며 올해에도 박용택, 최정을 제외하면 푸른피의 에이스 배영수와 장원준등이 오랜 시간동안 뛰어왔던 구단과의 작별을 해야했다.
 
올해의 계약만 보더라도 SK의 선수들을 제외하면 박용택만이 원클럽맨이라 볼 수 있겠다. 36세의 많은 나이에도 불구하고 4년의 계약(은퇴시기라고 볼수있음)으로 LG와의 50억계약을 했고 어쩌면 마지막 계약이 될지도 모르는 그. 이처럼 한 클럽에 한 선수가 남는 일은 정말 쉽게 볼 수 가 없어지고 있다. 돈에 의해 선수들이 움직이는 현상들이 계속해서 발생하기 때문에.... 돈으로 가치를 인정받고 싶은 것은 인정하나 팀의 프랜차이즈스타를 잃는 팬의 슬픔또한 힘든일인데 말이다.

 


[사진] 2014년 FA선수 (출처:OSEN)


어쩔수 없는 상황이 생기면 팀을 옮겨야 하는 것은 생길 수 있다. 하지만 돈에 의해 선수가 움직이는 일이 자주 발생해서는 안된다는 얘기다. FA로 선수를 사는 구단의 입장은 좋을 수 있겠지만, 떠난 팬들의 아픔과 슬픔은 말로 표현 할 수 없으며 주축선수의 이동이 팬덤에 많은 영향을 미치기도 하기 때문이다. 

KBO나 각 구단과의 이사회를 통해서 FA제도를 손댈 필요가 있다. 선수가 FA시즌 전에만 잘해서 거액의 돈을 받는 겨우가 생기는 경우를 방지하고, 그 선수들이 팀에 애정을 가지고 선수생활을 하게하는 방안등의 여러가지 방안들이 필요할 것으로 생각되어진다. 프로야구는 이제 제도를 발전시켜야 할 때가 온 것이다. 팬들을 야구장으로 불러들이는 것은 이제 필요치 않다. 그만큼 팀에대한 애정과 충성도가 높은 팬들이 많아진 상태이고 더이상 오를 팬도 많지 않다. 야구가 발전하기 위해서는 팬들의 시선으로 눈을 돌려야 할 때라 생각되어진다. 마지막으로 더 많은 발전을 도모하려면 야구 제도를 손봄으로써 MLB와 NPB의 제도를 조금씩 가져와 한국의 정서에 맞게 바꾸는 방법이 필요하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한국프로야구에도 임대제도가 생기면?

Posted by basecool
2014.04.22 14:37 야구이야기


프로화가 30년이 된 프로야구는 기술적으로 발전했을지는 몰라도 제도적으로는 너무 부족한 게 많다.  특히 FA제도의 무분별한 정책들이 프로야구 연봉의 인플레이션 현상을 가져온 계기가 되기도했다. 

보류선수조항이 있는 프로야구에서 새로운 조항이 생기면 어떠할까? 힘든일이지만 생기면 야구흥행에 또다른 변수로 다가올 듯 하다. 에이전트가 없는 한국 프로야구에서는 불가능한 일일테지만 말이다.

유럽축구리그는 20개팀만의 대회보다 세계각국의 대회로 치뤄지고 있어 임대제도는 물론 타리그 타팀간의 이동도 자연스러운 반면에, 야구는 미국의 메이저리그와 다른 국가의 규정부터 다를뿐더러 인접해있지않기에 불가능한 일일 것이다. 

본론으로 들어가서 한국의 야구에 있어서 팀은 10개이나 1군에 있어서 제대로 선수생활을 하지못하는 선수들도있고 그 팀에 있어서 빛을 못보는 선수가 있다. 이러한 문제들이 임대제도가 생겨 약간의 해결책으로 다가오면 어떨까?

선수수급이 부족한 것은 사실이지만 임대제도로 인해서 리그의 재미뿐 아니라 선수들에게 기회를 마련하게될것이다. 한국의 개선되어야 할 제도 중에서 에이전트제도가 우선이다. 이제도가 활성화되면 임대제도도 생각해볼 문제가 아닐런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