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d 'LG트윈스' 태그의 글 목록 :: 악성 in life

조용한 LG... 그러나 그가 있다!

Posted by outstandingkey
2014.03.19 16:36 야구이야기


[사진] no.9 이병규 (출처 : 동아일보)


맞다. 올시즌의 LG는 너무도 조용하다 스토브리그도 그렇고.. 다른 팀들처럼 시끌벅적한 겨울을 보내지 않았다. 그렇다고 훈련을 게을리한 것은 절대로 아니다. 2013년 LG의 팬들이 원하는 가을야구에 안착하여 좋은 성적으로 시즌을 마무리한 LG는 시대가 점점 지나감에 따라  베테랑의 외야를 대신할 선수를 찾아야만 하는 상황이다. 그렇다고 급한 것은 아니지만 훗날 그들이 은퇴를 해버린다면을 가정해서..


작년의 물오른 타격에 이어 불혹의 나이에도 불구하고 모든 선수들에게 귀감이 된 이병규선수가 올시즌에도 작년의 기세를 몰아 LG의 상승세를 이어갈지가 기대된다. 20대와는 다르게 40대는 운동을 하면 하루하루가 다르다는 얘기를 한다. 그만큰 나이가 들면 들수록 자기관리를 철저히 해야한다.


과거 적토마라는 명서에 걸맞는 시즌을 보낸 이병규. 이런 선수가 모든팀이 필요로 하는 선수가 아닐지 베테랑에 더불어 팀에 활력을 불어넣어주고, 후배들과 선배들간의 고리 역할을 하는 주장으로써 임무를 충실히 해냈다. 왜 그가 LG에서 필요한 선수인지를 그의 득점권에서의 타율을 보면 확연하게 볼 수 있다. 


LG는 올겨울 조용하게 보냈지만, 시범경기에서도 조용하게 보내고 있다. 한화와 여러 FA를 영입한 팀들의 시범무대로 보여지는 시범경기가 그토록 조용할 수 가 없다. 외국인 영입에서도 그렇고 리즈와의 관계에서도 너무도 조용했다. 그런 LG가 올시즌의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지 또, 이병규와 더불어 박용택 이진영등의 팀의 고참급 선수들의 활약은 어떻게 될지 그리고 마지막으로 LG의 가장 큰 고민인 유격수 자리를 놓고 어떤 선수가 쓰이게 될지에 관심을 모으고 있다. 


프로야구의 LG가 작년 성적으로 인해 팬이 증가함과 숨어있는(?) 팬들이 나타났다. 이는 프로야구 흥행에 좋은 결과를 보일 수도 있다. 이러한 것들로 LG의 상승세와 다른 요소들이 프로야구 천만 관중의 시대가 머지않아 오지 않을까하는 기대를 가져보게된다. 앞으로의 남은 시범경기과 다른 팀들의 활약에 기대를 해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질것같지않다... 지고있어도 이길 가능성이 충분히 보인다.

Posted by outstandingkey
2013.08.13 15:21 야구이야기


[사진] LG트윈스 선수단


드디어 때가 왔다. 오랜 트윈스의 염원이었던 가을야구를 보게 될 날을 팬들은 기대하고 또 기대해왔다. 그런 그들이 최근 경기에서도 보여주듯이 날로 재미있는 경기로 팬들을 즐겁게 해 주고 있다. LG는 매 시즌 초반에 좋은 성적을 거두고도 후반기에 들어 롤러코스터 성적을 거두면서 가을야구에 무려 10년을 나가지 못하는 수모를 겪었다. 그래서 DTD(Down team is down : 과거 김재박감독의 이론!)라는 꼬리표가 항상 따라다녔다.


하지만 올 시즌을 달랐다. 쉬어갈 타순이 없었고, 모든 선수가 찬스에 강하며 또한 덕아웃 분위기도 좋았다. 지고 있던 경기도 뒤짚어버리는 아주 강팀의 야구다운 야구를 했다. 김기태 감독을 믿어준 구단과 팬들 또한 박수를 쳐주고 싶다. 엘지의 타순은 박용택 오지환 이진영으로 시작하여 마지막 윤요섭 손주인에 이르기까지 모든 선수들이 파이팅 넘치는 플레이를 보여줬다.


[사진] 엘지트윈스 이병규(C)


특히나 올시즌 김용의 정의윤 문선재 손주인등의 선수들이 폭포수 터지듯 포텐이 줄줄이 터지면서 김기태 감독의 배팅오더 고민도 많았을 것이다. 또한 베테랑 박용택 이병규(C) 정성훈 이진영등의 고참급 선수들이 성적이 좋을 뿐아니라 덕아웃 분위기에도 영향을 미쳐 시너지효과를 제대로 보았다.


이런 좋은 분위기의 트윈스를 알기라도 한 듯 1위와의 승부를 0.5게임차로 줄이면서 올시즌은 엘지의 가을야구가 될 것같은 좋은 분위기를 만들어준다. 특히나 엘지맨 이병규(C)가 팀의 고참으로써 후배들을 다독거리고 팀에 파이팅을 불어넣어주는 것이 너무 확연하게 보이면서, 엘지의 분위기가 상승세를 이어갈 수 있는 요인이었던 것 같다.


40경기정도 남은 페넌트레이스에서 과연 엘지가 1위삼성과의 승차를 좁혀 1위수성을 할 수 있을지, 그리고 10년만에 가을야구에 진출 할 가능성이 높은 엘지가 가을야구에서 팬들의 성원에 힘입어 얼마나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을지 기대되고, 또한 LG의 좋은 성적으로 인해 야구의 질을 한층 더 향상시킬 수 있을지 주목해본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티스토리 툴바